2016.10.10 (월)

  • -동두천 12.9℃
  • -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4.0℃
  • 구름많음대전 13.1℃
  • 구름많음대구 15.5℃
  • 구름조금울산 16.0℃
  • 맑음광주 15.3℃
  • 구름많음부산 18.4℃
  • -고창 14.6℃
  • 구름조금제주 19.7℃
  • -강화 12.6℃
  • -보은 12.1℃
  • -금산 12.4℃
  • -강진군 16.2℃
  • -경주시 16.1℃
  • -거제 17.5℃

공연/축제

역사와 전통을 느낄 수 있는 '창덕궁앞 열 하나 동네 축제' 열려

 [페어뉴스]= 10월 22일(토) 창덕궁 일대에서 왕의길 체험 및 줄타기와 풍물패 공연 등 각종 전통연희, 플리마켓, 기타만들기, 버스킹과 행위예술 등 보고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가 열린다.
 
서울시 낙원상가-돈화문로 도시재생사업의 도움으로 주민들이 자체적으로 추진하는 이번 '창덕궁앞 열 하나 동네 축제'에는 삼일대로와 종묘 사이, 종로구에 포함된 경운동, 권농동, 낙원동, 돈의동, 묘동, 봉익동, 와룡동, 운니동, 익선동, 종로2가동, 종로3가동 등 총 11개의 동네가 참여한다.
 
창덕궁 돈화문 앞마당에서 펼쳐지는 돈화문연희에서는 옛 전통연희축제를 그대로 재현하여 줄타기와 풍물패 공연 등을 즐길 수 있다. 조선시대 임금의 행차 때 백성과 만나는 장소요, 연회의 장소였던 돈화문로 묘동 사거리에서 펼쳐지는 왕의길 체험도 일반인들이 즐기기 좋은 프로그램으로, 서울시니어예술단과 국악로 전통문화학교의 공연도 즐길 수 있다. 직접 참여할 체험프로그램으로는 우리탈 만들기, 장신구 만들기, 기타/우쿨렐레 만들기 등과 장기자랑, 줄다리기 등이 마련되어 있다.

이 외에도 열 하나 동네 주민들의 이야기를 담은 100개의 관람부스와 서순라길의 젊은 주얼리 디자이너들의 핸드메이드 작품들을 만날 수 있는 서울핸드메이드마켓 등이 모두 같은 날 함께 열린다.
즐길거리로 다양한 공연도 함께 준비되어 있는데, 국악/아카펠라/인디밴드 등 20여팀이 동네 곳곳에서 펼치는 버스킹과 함께 낙원악기상가 멋진하늘에서는 편히 앉아서 즐길 수 있는 가을소풍공연도 마련된다. 또 각 동네에 포토/스탬프존이 설치되어 전체를 모두 돌아본 분들께 선물을 드리는 스탬프투어와, 한복을 입은 사람들에게 특별히 지역에서 사용할 수 있는 문화상품권을 증정하는 한복로드 등 다채로운 행사가 같이 마련된다.
 
축제를 준비하는 창덕궁앞 열 하나 동네 주민협의회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조선시대부터 근현대의 서민생활과 역사-문화가 살아 숨쉬는 일대가 다시 한 번 재조명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준비하는 다채로운 행사가 시내 한복판에서 열리는 기회가 흔치 않으니 편히 오셔서 즐기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앞서 돈화문로(조선시대), 삼일대로(근대전환), 익선~낙원(근현대), 서순라길(현대) 등 창덕궁앞 11개 동네 일대를 역사적 관점에서 조명하면서 재생하는 '창덕궁앞 역사인문재생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지난 몇 년 간, 창덕궁앞 열 하나 동네에는 고유의 전통을 느낄 수 있는 한옥 체험 게스트하우스, 오래도록 명성을 이어온 여러 박물관과 갤러리 등이 들어왔고, 돈화문국악당 등이 들어서며 국악의 중심지로써도 자리매김하였다. 최근에는 익선동 일대에 젊은 창업자들이 함께 카페, 공방 등을 열면서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핫플레이스로 자리매김하였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