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8 (금)

  • 흐림동두천 14.4℃
  • 맑음강릉 15.3℃
  • 구름많음서울 14.3℃
  • 맑음대전 15.6℃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9℃
  • 구름조금광주 15.7℃
  • 구름많음부산 16.6℃
  • 맑음고창 15.9℃
  • 맑음제주 15.7℃
  • 맑음강화 13.5℃
  • 맑음보은 10.8℃
  • 맑음금산 15.4℃
  • 구름많음강진군 14.2℃
  • 맑음경주시 12.8℃
  • 구름조금거제 13.8℃
기상청 제공

몽골 세계유목민문화축제서 펼쳐지는 한국의 민속악, K-콘텐츠 지평 확대

 [페어뉴스]= 국립민속국악원(원장 김중현)이 8.19.(토)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열리는 세계유목민문화축제(Nomads WCF)에 초청받아 한국을 대표해 민속 예술 공연을 펼친다. 몽골 세계유목민문화축제는 많은 국가들이 참가해 각자의 문화를 선보이고 국경을 넘어 교류하는 국제적인 문화행사이다.

 

지난 2월 15일, 문화체육관광부 박보균 장관과 몽골 문화부 친바트 너밍 장관은 한국과 몽골의 문화교류와 협력을 확대하는 내용을 담아 "2023-2026 문화교류시행계획서"를 체결했다. 이 협약의 후속 조치로 민속국악원이 선도적으로 추진하는 이번 공연은 한국의 전통음악과 문화를 몽골과 세계 각국에 알리고, 한국-몽골 간 문화교류를 더욱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국립민속국악원은 몽골의 국립예술단체 등과 업무협약(MOU)도 체결할 예정이다. 몽골에서 가장 권위 있는 음악교육기관인 몽골 국립콘서바토리(The Mongolian Conservatory), 몽골 경찰청 소속 몽골음악 연주단체인 국립경찰청쉴드앙상블(The National Police Agency of Mongolia Suld Ensemble) 등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몽골 간 전통음악의 교육, 연구, 공연 분야에서 지속적인 업무 협력을 이어가고자 한다.

 

국립민속국악원 김중현 원장은 "이번 공연과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의 전통음악과 문화가 국제무대에 더욱 알려지고 인정받을 수 있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향후 한국-몽골간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국제 교류를 통해 우리 전통음악을 세계에 알리고 국가 간 더욱 긴밀한 관계를 형성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G
M
T
Y
음성 기능은 200자로 제한됨
옵션 : 역사 : 피드백 : 닫기




배너










박람회일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