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9℃
  • 구름조금강릉 24.0℃
  • 흐림서울 22.9℃
  • 흐림대전 21.6℃
  • 연무대구 22.0℃
  • 구름많음울산 23.6℃
  • 흐림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5.7℃
  • 흐림고창 20.1℃
  • 흐림제주 24.5℃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19.6℃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23.8℃
  • 구름많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컨퍼런스/학회

KOTRA, 남미 최대시장 브라질 투자환경 세미나 개최

 
 
[페어뉴스]= KOTRA(사장 권평오)는 브라질 산업통상서비스부(MDIC)와 공동으로 18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브라질 투자환경 세미나(Invest in Brasil)’를 개최했다.

 이고르 카우베 (Igor Calvet) 산업부 차관보를 비롯한 브라질 대표단과 양국 기업 관계자 90여명이 참석한 이번 세미나에서는 △ 브라질 투자환경 및 경제전망, △ 자동차 산업 투자 기회 및 수출구역(ZPE) 소개, △ 4차 산업혁명 혁신정책 브리핑, △ 한국 산업연구원(KIET) - 브라질 산업개발청(ADBI)간 교류 활성화를 위한 사업실행계획 (Action Plan) 서명식 등이 진행되었다.

 브라질은 한반도 면적의 38배에 달하는 국토와 2억 921만 명의 인구를 가지고 있는 세계 8위의 경제대국이자 제조업 생산량 세계 14위인 제조 강국이다. 최근 브라질 정부는 ‘브라질 인더스트리 4.0 전략’과 자동차 산업 인센티브 프로그램인 ‘호따(Rota) 2030’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산업 경쟁력 제고와 외국인 투자유치 확대 정책을 추진하고 있어 많은 글로벌 기업들이 이러한 브라질 시장 진출을 위해 브라질 내에 생산 거점을 두고 있다.

 브라질은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와 무역장벽을 전면 철폐한 남미 공동시장, 즉 메르코수르(Mercosur)를 형성하고 있으며, 메르코수르 인구의 79.1% 및 GDP의 74.7%를 차지하고 있는 핵심 국가이다. 중남미 최대 규모인 5만여 명의 우리 교민이 거주하는 곳이기도 한 브라질은 한국과 상호보완적 산업구조로, 교역∙투자 협력의 잠재력이 큰 국가로 평가 되고 있다. 특히 최근 반도체와 자동차 산업 등을 중심으로 협력이 확대되고 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최근 성장세가 주춤하고 있지만 브릭스(Brics)의 일원으로 그간 신흥국 경제 성장을 견인해 온 브라질의 잠재력은 여전히 높다. 한-메르코수르 협정 협상이 공식 시작됨에 따라 브라질과의 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이번 세미나를 개최하게 되었다”고 밝히고 “중남미 경제의 핵심인 브라질과의 경제 교류 활성화는 우리기업의 수출시장과 투자 다변화에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