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맑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7.4℃
  • 박무서울 15.9℃
  • 맑음대전 15.1℃
  • 맑음대구 18.5℃
  • 맑음울산 19.9℃
  • 맑음광주 16.9℃
  • 맑음부산 21.5℃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8.5℃
  • 구름조금강화 15.1℃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
  • 맑음경주시 16.8℃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양천구, 10개 민간기업과 협력해 건강한 도시숲 만든다

 

[페어뉴스]=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건강한 도시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민간기업 10곳으로부터 4억여 원을 후원받아 목동 오목공원에 교관목 1만3천 326주, 초화류 3만6천 710본을 식재한다고 밝혔다. 특히 오는 20일까지 후원사 중 8곳이 직접 참여하는 나무 심기 행사를 개최하는 등 '시민참여형 도시숲'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민참여형 도시숲'은 민간기업 기부 기반의 자원 조달로 예산 절감 효과는 물론 미세먼지 저감과 열섬현상 완화에 기여하는 숲을 시민이 직접 조성하는 사업이다. 참여 기업은 ESG 경영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구는 구민을 위한 녹색 공간을 마련할 수 있어 상생 효과가 매우 큰 사업이다.

 

추진에 앞서 구는 지난 2월 ㈔생명의 숲과 기업후원을 통해 지속 가능한 도시숲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은 바 있다. 이번 사업 대상지인 오목공원은 리노베이션 사업이 진행 중인 곳으로 오래된 공원에 민간자원을 연계한 숲 조성은 양천구만의 특화된 사례라고 할 수 있다.

 

오목공원은 하부식생이 전무해 강우 시 토사유출로 인한 경관 훼손 등의 가능성이 있는 곳이다. 이번 시민참여형 도시숲 조성사업을 통해 교관목 1만3천 326여 주, 초화류 3만6천 710여 본 식재되면 한층 더 풍성한 녹지공간으로 재탄생할 것으로 보인다.

 

이달 20일까지 진행될 '시민참여형 도시숲' 나무심기 행사에 직접 참여하는 기업은 총 8곳으로 지난 13일에는 SGI서울보증과 AIA생명 임직원, 가족 100여 명이 산딸나무, 팥배나무 아교목 10주와 회양목 300여 주를 식재하며 첫 삽을 떴다.

 

이어 대한항공 등 후원사 6곳의 임직원과 자원봉사자 등 200여 명이 개회나무, 산단풍 등 4개종 30주와 낙상홍 200주를 추가로 심어 오목공원 도시숲 조성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구는 10월까지 오목공원에 남은 관목과 초화류를 추가 식재하고 하반기 중 새로 개장할 온수공원에도 민간기업과 연계해 5억여 원 상당의 녹지공간을 신규 조성할 방침이다.

 

한편 구는 2021∼2022년에도 ㈔생명의 숲 및 민간기업 25곳과 협력해 안양천에 1만 520주의 나무를 심어 총 6천 576㎡ 규모의 정원을 조성한 바 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민간자원 연계에 힘써주신 ㈔생명의 숲과 참여해주신 후원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건강한 도시숲 생태계를 조성해 구민 누구나 숲의 가치를 누릴 수 있는 녹색도시 양천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박람회일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