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5.3℃
  • 서울 25.5℃
  • 대전 25.6℃
  • 흐림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8.2℃
  • 흐림광주 26.8℃
  • 흐림부산 27.4℃
  • 흐림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7.2℃
  • 흐림강화 25.1℃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5.1℃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VR이 TV와 모니터를 대체 할 수 있을까?

[페어뉴스]= VR 기기는 2016년부터 대두가 되어 앞으로 미래 IT사업에서는 중요한 요소가 될 것으로 봤으나, 사용된 용도는 매우 적었다. 삼성에서는 2017년 IFA VR experiment zone에서 게임, 4D 형태로 몸으로 느낄수 있는 영화용으로 선보였으며, 이외에 CES2016년에 인텔에서는 교육용, 미술용 등 창작활동 가능하도록 하는 어플리케이션을 전시하였다. 

VR특징으로는 몰입감, 임장감이 뛰어나며, 1인치정도의 디스플레이가  60인치처럼 보일 수 있다. 정보를 제공하는 디스플레이는 마이크로 디스플레이를 사용하는데  LCoS(liquid crystal on Silicon)는 응답속도가 느리고, 색감이 떨어지고 Contrast Ratio가 낮아서 , 추세가 OLEDoS(OLED on silicon)로  바뀌고 있다. 소니는 직접 마이크로 OLED를 만들고 있으며 파나소닉은 미국 Kopin과 협력하여 VR을 만들고있다.                                                                                                                         
최근 VR기기는 모니터를 대체하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고해상도로 만들게 되면 각각 VR 모니터 화면에 10개 정도의 화면을 띄울 수 있어 향후에는 사무실에 모니터가 사라지고  VR 기기를 사용하여 동시에 여러 개의 화면을 띄울 수 있다. 추후에는 모니터 시장이 VR 시장으로 변화하여 IT시장에서 VR은 최고의 다크호스로 부상할 수 있다. VR은 TV를 대체 할 수도 있다. 입체감이 훨씬 뛰어난 헤드 스피커가 필수적이다. 영화관에서도 변화가 있을 수 있다. 영화관에서 VR기기를 쓰고 임장감이 높은 60인치 화면을 제공하여 몰입감 있는 영화를 볼 수 있어 영화산업에도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있다. 

Micro OLED구성은 실리콘 웨이퍼위에 TFT를 설계하고 그 위에 OLED가 형성되며, OLED는 LGD의 WOLED방식을 사용하고 있다. RGB방식은 정세한 파인 메탈마스크가 필요하나 AP시스템에서는 레이저를 이용한 2000ppi 이상 가능한 마스크를 준비하고 있다. WOLED는 color filter를 사용하기 때문에 10%정도의 loss 가 생기게 되어 휘도면에서는 RGB가 더 유리하지만, 상용화를 하기 위해서는 해상도를 훨씬 높일 수 있고, 이미 오랫동안 개발 되어온 WOLED가 적용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응용 분야로는 군사용, 의료용, 산업용, 뷰파인더, 스마트 글래스 등으로  다양한 용도의 디스플레이가 될 것이다. 

 최근에 애플은 LG디스플레이와 삼성디스플레이에 Micro OLED 준비를 요청하였고, LG디스플레이에서는 6월에 선익시스템 증착기를 발주하고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삼성전자에서도 VR에 대한 요청이 있는 것으로 파악되며.  2025년에는 LG디스플레이와  삼성디스플레이는 많은 종류의 Micro OLED를 생산할 수 있다고 볼 수 있다. 2024년 정도에는 애플의 VR 기기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