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0℃
  • 구름많음강릉 25.7℃
  • 구름조금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4.2℃
  • 맑음대구 27.3℃
  • 맑음울산 26.9℃
  • 천둥번개광주 18.8℃
  • 맑음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1.5℃
  • 맑음제주 30.7℃
  • 맑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0.8℃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7.2℃
  • 맑음경주시 27.4℃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해외박람회

우링·바오쥔 ’2021 상하이 모터쇼’ 전시 마케팅 성료

URL복사
 
 
[페어뉴스]= 링크앤코(Lynk&Co), 니오(NIO), 현대자동차 등 글로벌 자동차 기업들의 모터쇼를 실행해온 아이데틱차이나(Eidetic China)가 2021 상하이 모터쇼에서도 중국 친환경 승용차 시장에서 가장 많은 판매량을 보유한 우링(Wuling)과 바오쥔(Baojun)의 전시 마케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우링과 바오쥔은 중국 상하이자동차(SAIC)와 미국 GM 등이 합작하여 설립한 중국 현지 자동차 제조사로서 같은 그룹사에 속한 자동차 브랜드로 중국 친환경 승용차 시장을 주도하는 완성차 기업이다. 저가 미니 전기차 시장을 공략하여 중국 내 젊은 층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으며 2020년 출시된 우링의 ‘홍광 미니 EV’는 테슬라 ‘모델 3’를 제치고 판매량 1위에 오를 정도로 탄탄한 입지를 보이고 있다.

우링(Wuling)은 이번 상하이 모터쇼를 통해 중국 내 가장 주목받는 차종 중의 하나인 ‘미니EV 카브리오’와 새로운 SUV 차종인 ‘씽천 (Xingchen)’을 선보였다. 신차 발표회를 통해 최신 판매 데이터를 공개하며 ‘홍광 미니EV’는 출시 약 10개월 만에 27만 대, ‘미니EV 마카롱’ 시리즈는 출시 10일 만에 4만 5천 대의 계약이 성사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우링의 새로운 고객 친화 멤버쉽 브랜드 ‘LING Club’의 대표 캐릭터인 Xiao Wu와 Xiao Ling을 공개하며 고객 서비스를 확대했다.

 아이데틱차이나는 관람 공간에서 ‘미니EV’ 모델의 노출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360도 서라운딩 무대를 부스 중앙에 배치하였으며 최적화된 전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스툴을 활용하여 자유분방한 차량 컨셉을 공간으로 연출하였다. 전체 발표회의 영상 또한 차량의 대표 컬러를 활용하여 통일된 톤 앤 매너를 통해 직간접적으로 차량의 컨셉을 관람객에게 전달하였다.

바오쥔(Baojun)의 전시 부스도 주목을 받았다. 중국의 드론 제조사 DJI와 협력하여 자율 주행 소프트웨어가 장착된 기술 혁신 모델 소형 전기차 ‘키위(KiWi) EV’를 선보였다. 또한 주요 소비층인 20~30대에 걸맞은 디자인 차별화를 위해 중국 스트리트 보드 브랜드 ‘AVENUE&SON’과 콜라보를 진행하며 전기차의 새로운 디자인 컨셉을 도출했다.

우링과 바오쥔의 상하이 모터쇼 전시를 기획한 아이데틱차이나의 미국 본사 아이데틱(Eidetic)은 올해로 11년 차를 맞은 글로벌 마케팅 컨설턴시로서 중국 및 한국에 현지 지사를 운영하며 다수의 글로벌 규모의 행사 참가를 기획 및 실행하는 등 현지 감각과 감성에 맞는 마케팅 컨설팅으로 기업의 브랜드 체험, 경험 여정의 전략을 제시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