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2 (화)

  • 맑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2.4℃
  • 박무대전 -0.5℃
  • 연무대구 0.6℃
  • 맑음울산 2.7℃
  • 박무광주 -0.7℃
  • 맑음부산 3.0℃
  • 맑음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7.8℃
  • 맑음강화 -2.3℃
  • 맑음보은 -2.9℃
  • 맑음금산 -2.7℃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공연/축제

서울역사박물관에서 배리어프리영화를 즐기자!

 

[페어뉴스]=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와 서울역사박물관은 지난 2015년부터 ‘서울역사박물관 토요 배리어프리영화관’을 운영하고 박물관을 찾는 시민들에게 배리어프리영화를 상영해 왔다. 

2019년에는 그동안진행되어 오던 토요일 상영에 이어 4월부터 '문화가 있는 날'인 마지막 주 수요일로 상영일을 옮겨 운영된다. 상반기 상영작으로는 1월 26일(토) <오즈의 마법사>, 2월 23일(토) <아이 캔 스피크>, 4월 24일(수) <매일매일 알츠하이머>, 6월 26일(수) <커다랗고 커다랗고 커다란 배> 등 4편을 상영할 예정이다. 
   
1월 상영작<오즈의 마법사>는 빅터플레밍 감독, 주디 갈랜드 주연의 잊을 수 없는 고전명작으로 방학을 맞아 아이들과 함께 박물관을 찾는 가족관객에게 좋은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오즈의 마법사>배리어프리버전은 정윤철 감독이 연출하고 배우 황보라의 경쾌하고 밝은 목소리가 더해져 제작됐다. 

2월 상영작<아이 캔 스피크>는 동사무소 민원왕 옥분 할머니와 원칙적인 9급 공무원 민재가 영어공부를 매개로 서로를 알아가는 내용으로 웃음과 눈물이 함께 하는 우리 영화다. <아이 캔 스피크>배리어프리버전은 김현석 감독이 직접 참여하고, 배우 엄지원 화면해설 재능기부로 제작됐다. 

4월 상영작<매일매일 알츠하이머>는 알츠하이머에 걸린 할머니와 가족들이 겪는 일상을 다룬 다큐멘터리로 고령화 사회에 들어선 우리 사회가 함께 볼 만한 작품이다. <매일매일 알츠하이머>배리어프리버전은 김영남 감독이 연출하고, 배우 홍완표 화면해설로 제작됐다. 

6월 상영작<커다랗고 커다랗고 커다란 배>는 어린이와 함께 보기 좋은 애니메이션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 토론토키즈영화제에서 상영된 작품이다. 주인공들의 신나는 모험을 통해 어린이와 가족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고전명작부터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까지 다양하게 구성된 ‘박물관 배리어프리영화관’은 1월 26일(토) 오후 2시 서울역사박물관 야주개홀에서<오즈의 마법사>배리어프리버전으로 2019년 첫상영을 시작한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참조(www.barrierfreefilms.or.kr)하면 되고, 관람료는 선착순 무료 입장 (1시 30분부터 입장 가능)이다.
  
배리어프리영화는 시각장애인을 위해 화면해설을, 청각장애인을 위해 한글자막을 넣어 장애와 상관없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말한다. 또한 화면해설과 한글자막을 통해 다문화 가정, 노인 및 어린이 등 모든 계층이 다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이다. 한국영화 <아이 캔 스피크>, <엄마의 공책>,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애니메이션 <마당을 나온 암탉>, <목소리의 형태>, <어네스트와셀레스틴>, 외화 <빌리 엘리어트>, <위풍당당 질리 홉킨스>, <미라클벨리에> 등 다양한 국내외 영화를 비롯해 <시집가는 날>, <오즈의 마법사> 등 고전영화도 배리어프리영화로 제작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