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3.5℃
  • 흐림강릉 12.8℃
  • 연무서울 15.5℃
  • 흐림대전 13.9℃
  • 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13.3℃
  • 제주 17.4℃
  • 흐림강화 13.1℃
  • 흐림보은 13.6℃
  • 흐림금산 12.8℃
  • 흐림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공연/축제

장벽 없는 영화축제, 제8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오늘 팡파르

 

[페어뉴스]=  장애와 상관없이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축제, 제8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가 11월 7일(수)부터 닷새간의 여정으로 화려한 막을 올린다. 

 7일(수) 오후 7시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에서 열리는 개막식에는 개막선언, 개막공연을 비롯해 ‘2019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 위촉식과 함께 개막작 <시집가는 날> 배리어프리버전이 처음 공개될 예정이다. 

시와 수화가 어우러지는 개막공연-<엄마의 공책> 이주실 배우 낭송
CBS 송정훈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는 개막식에는 시와 수화 그리고 음악이 어우러지는 개막공연이 마련된다. 영화 <엄마의 공책>과 드라마 <손 더 게스트>를 통해 우리에게 친숙한 원로배우 이주실이 시를 낭송하고, 수화공연자 김영숙의 아름다운 몸짓이 가을밤을 수놓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9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 위촉식-김태균 감독, 배우 최수영, 최태준
 배리어프리영화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재능기부를 통해 배리어프리영화와 함께 할 2019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위촉된 김태균 감독, 배우 최수영, 최태준이 참석해 무대에서 위촉식을 갖는다.  
 
 개막작 <시집가는 날> 배리어프리버전 첫 공개 
개막작에는 우리 고전영화 <시집가는 날>이 백승화 감독 연출, 배우 김새벽 화면해설로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되어 처음 관객들에게 공개된다. 우리 영화 최초로 해외영화제에서 수상한 바 있는 코미디영화 <시집가는 날>은 한국영상자료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완성됐다. 7일 개막식에서는 백승화 감독이 직접 무대에 올라 개막작에 대한 소개를 진행한다. 

장벽 없는 영화축제, 제8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는 7일(수) 개막식을 시작으로 주말까지 한국영상자료원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관객들을 찾아간다. 관람료 무료. 자세한 사항은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홈페이지 참조(www.baff.or.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