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2.2℃
  • 연무서울 11.3℃
  • 박무대전 7.9℃
  • 박무대구 8.7℃
  • 맑음울산 11.2℃
  • 박무광주 9.1℃
  • 맑음부산 11.8℃
  • 맑음고창 7.2℃
  • 맑음제주 11.3℃
  • 구름조금강화 8.3℃
  • 구름많음보은 5.0℃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국내박람회

2018 국제조선해양산업전’9월 17일부터 CECO에서 열려

전시회, 해외바이어 수출상담회, 국제 LNG 컨퍼런스, 산업시찰 등 진행

 

 [페어뉴스]=  오는9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창원 컨벤션센터에서‘2018 국제조선해양산업전’이 열린다.

‘2018 국제조선해양산업전’은 2006년부터 격년제로 개최해 오고 있으며, 올해로 7회째를 맞는 국내 최대의 해양산업전이다.

이번 산업전은 <글로벌 조선해양산업의 미래를 보다!>라는 주제로 미국, UAE, 노르웨이, 독일,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등 10개국 이상의 110개 업체가 참가하는 304부스 규모의 전시회와 20개국 70개사 이상의 해외바이어를 초청하는 수출상담회, 그리고 ‘2018 국제 LNG 컨퍼런스’, ‘산업시찰’ 등도 동시에 개최한다.

먼저 전시회는 LNG관, 조선소관, 조선해양기자재관, 해양플랜트관 등으로 구분해 운영하며,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STX조선해양 등 도내 대표 조선소 및 기자재 업체가 대거 참여한다. 조선해양산업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올해도 전시 부스 참가비는 무료화했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조선해양산업의 트렌드에 맞춰 LNG관을 특화했다. LNG 연료추진선 및 LNG 벙커링 기자재, 조선해양기자재, 모듈쉽, 선박항해장비, 조선IT ․ 방위산업 및 스마트 팩토리, 해양레저 선박 등을 대규모로 전시하여 볼거리를 풍부하게 할 계획이다.

수출상담회는 기업체 수요조사를 통해 발굴한 해외기업 70개사와 국내업체 100여 개 이상 업체 간 1:1 매칭상담으로 진행되는데 조선해양분야 해외 유수업체와 실질적인 매칭상담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1회 상담시간은 40분으로 총 7회 정도 구성할 예정이다. 

컨퍼런스도 ‘LNG 산업의 정부 정책’, ‘LNG 산업 현황과 미래, 4차산업의 적용 방향’ 등을 발표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2018 국제 LNG 컨퍼런스’로 특화하여 진행한다.

특히, Wartsila, Man Energy, TNO 등 세계적인 LNG 기자재 기업 및 연구소 관계자도 이번 컨퍼런스에 참여해 LNG산업 및 기자재 기술개발 동향 등을 소개하고, 강감찬 산업통상자원부 조선해양플랜트과장의 ‘LNG 산업 정부 정책 및 지원 사항’에 대한 설명도 있을 예정이다.

이외에도 산업위기지역 투자지원 상담회와 조선소 산업시찰, 네트워킹 리셉션 등을 동시에 진행하여 도내 조선해양산업의 적극적인 홍보와 기업 지원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천성봉 경상남도 미래산업국장은 “이번 ‘2018 국제조선해양산업전’이 국내 중소조선 해양기자재업체들의 해외판로 개척 및 수출 확대, 그리고 기술교류에 도움을 주어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나아가 조선업 침체로 인한 위기극복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은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등 세계 10대 조선소를 비롯해 전국 조선업체의 40% 이상이 밀집해 있고, 전국 조선업계 종사자의 45.5% 이상이 근무하는 등 국내 최대 조선해양산업 집적지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