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30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
  • 구름조금강릉 4.5℃
  • 서울 3.9℃
  • 대전 4.2℃
  • 구름많음대구 6.1℃
  • 맑음울산 7.0℃
  • 흐림광주 5.4℃
  • 맑음부산 7.1℃
  • 흐림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9.0℃
  • 흐림강화 4.4℃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2.9℃
  • 맑음강진군 6.1℃
  • 구름조금경주시 6.3℃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부산시, MICE산업 업체 육성․지원 방안 발표

2019년~2022년까지 약 100억 원 투입,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집중 육성 계획

 [페어뉴스]=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3월 11일 굴뚝없는 산업으로 불리며 미래 먹거리산업으로 주목받는 MICE산업 분야의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종합 육성․지원방안을 발표했다.  

  부산은 2018년 아시아 4위, 세계 7위의 국제회의도시로 선정되는 기염을 토했으나, 양적인 성장에도 불구하고 MICE산업 관련 업체들의 숫자와 규모는 수도권 대비 매우 부족하며, 대부분의 사업장이 영세한 편으로 고급인력 유출이 심각한 실정이다.

  부산시는 MICE산업 경쟁력과 양질의 일자리창출을 위해서는 뿌리부터 튼튼한 MICE 관련 기업의 체계적인 육성이 절실하다고 판단하고, 2019년부터 본격적인 기업 육성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부산시의 이 같은 정책은 일률적인 행사지원 등 다른 시‧도에서 찾아볼 수 없는 독보적인 업체 육성 지원책으로 관련 업계 종사자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부산시가 발표한 기업육성 계획에 따르면 기존의 인력양성 교육, 마케팅 지원, 민간주관 전시회 지원 등 단편적인 지원에서 나아가 직접 인건비 지원, MICE R&D, 경영 컨설팅, 시장개척단 운영, 중간관리자 집중 육성 등 지역업체가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 신규사업이 대거 추가되었다. 2019년 예산 또한 국비 공모사업을 통해 2018년 8억여 원 대비 12억 원이 증가된 20억 원(국비 9 시비 11)으로 민선 7기 오거돈 시장의 임기동안 약 10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영세한 지역기업에게는 매우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