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3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0.0℃
  • 흐림서울 22.7℃
  • 흐림대전 21.0℃
  • 흐림대구 21.0℃
  • 흐림울산 21.9℃
  • 광주 20.9℃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0.8℃
  • 제주 21.6℃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논산천 둔치서 황산벌전투재현행사 열려...백제의 혼 화려하게 부활

 


 [페어뉴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16일 논산천 둔치 일원에서 2018 황산벌전투재현 행사의 웅장한 막을 올린다.


 ‘황산벌전투재현’은 황산벌에서 긴박했던 역사현장을 긴장감 넘치는 대서사시극으로 재현해 황산벌을 호령하던 계백장군과 5천 결사대의 숭고했던 투혼을 기리고자 격년제로 개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백제의 꿈, 황산벌에서 꽃 피다’ 주제로 연극과 퍼포먼스, 뮤지컬 형태 구성으로 전투마를 비롯해 전문스턴트 배우와 전투병 등 400명이 출연해 수준 높은 액션 연기와 음향·조명·특수효과로 실제 전투에 버금가는 박진감 넘치는 장면으로 연출할 예정이다.


 16일 오후 1시부터 황산벌 공예체험을 비롯해 전통놀이, 백제의상체험 등을 운영하고, 7시 본행사에 앞서 백제의 춤 공연과 황산벌 전투재현행사의 시작을 알리는 불새 퍼포먼스로 황산벌전투의 의미 제고와 함께 전투재현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킬 계획이다.


 전투재현은 △계백, 백제의 후예를 만나다 △백제, 전란의 소용돌이 속으로 △계백과 5천 결사대의 출정 △최후의 전투 △영원히 죽지 않는 계백과 5천 결사대 등 10막으로 구성, 백제의 영원을 말하는 계백의 위상과 나라사랑 정신을 배우고 느끼는 대서사 퍼포먼스로 펼쳐진다.


 또한 식후행사로 계백장군과 5천 결사대의 영혼을 추모하는 백제상징문양 횃불 퍼포먼스와 강강술래로 백제민의 대동단결을 연출해 관광객과 시민들이 함께하는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대백제의 꿈을 표현하는 불꽃놀이로 대단원의 막을 내릴 예정이다.


 권선옥 황산벌전투재현추진위원장은 “계백장군의 호국의지를 기리고 선양하는 전투재현을 통해 나라사랑의 산 교육장은 물론 화합의 장으로 마련하는 한편 역사의 의미를 되새기고 감동을 주는 백제문화제 중심 행사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