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1 (일)

  • -동두천 -0.9℃
  • -강릉 -1.4℃
  • 흐림서울 -2.6℃
  • 흐림대전 0.3℃
  • 구름많음대구 1.1℃
  • 구름많음울산 1.0℃
  • 구름많음광주 0.5℃
  • 구름조금부산 2.4℃
  • -고창 0.1℃
  • 구름많음제주 2.9℃
  • -강화 -4.1℃
  • -보은 -2.9℃
  • -금산 -2.6℃
  • -강진군 2.4℃
  • -경주시 0.7℃
  • -거제 3.4℃
기상청 제공

국내여행

강진 바스락길, 한국관광공사 대한민국 대표 걷기 길에 선정

 

[페어뉴스]=  전라남도는 한국관광공사가 ‘대한민국 대표 걷기 길’ 홍보사업으로 추진하는 ‘이달의 걷기 길’ 3월 추천 길에 ‘강진 바스락길’ 이 선정됐다.

 전남에서는 2월 ‘장성호 수변길’이 선정된데 이어 3월에는 ‘강진 바스락길’이 잇따라 선정됨으로써 전남의 걷기 여행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강진 바스락길’은 백련사에서 시작해 해남 대흥사에 이르는 37.4km의 걷기 길입니다. 전라남도가 ‘남도 명품길’ 조성사업의 하나로 해남 미황사 ‘달마고도’와  함께 첫 번째 사업으로 만든 전남의 대표 길이다.

 이 중 ‘인연의 길’ 코스는 백련사에서 다산초당과 석문공원을 거쳐 도암면 소재지에 이르는 8km 구간입니다. 경관이 아름답고 경사도 완만해 싸목싸목 걸어도 2시간 30분이 안 걸리는 편안한 길이다.

 이 코스가 ‘인연의 길’로 불리는 것은 19세기 초 이 오솔길을 통해 다산 정약용 선생이 백련사의 혜장선사와 아름다운 우정과 배움을 나눈 인연 때문이다. 길 주변으로 동백나무와 차나무가 어우러져 경관이 아름답습니다. 특히 3월 말에는 붉은 빛으로 흐드러진 동백을 감상할 수 있다.

 바스락 바스락 낙엽을 밟으며 걷다 보면 천혜의 경관인 강진만 앞바다를 한눈에 바라보면서, 다산선생이 유배기간 10여 년을 생활하면서 500여 권의 방대한 책을 저술한 다산초당에 이른다.

 다시 다산초당을 뒤로 하고 남쪽으로 발걸음을 옮기면 남도의 소금강이라 불리는 석문공원에 도착한다. 최근 만덕산과 석문산을 연결해 주는 사랑 구름다리가 개설되고, 다리 위에서 보는 경관은 감탄사가 절로 나올 정도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