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2 (화)

  • -동두천 -15.3℃
  • -강릉 -8.7℃
  • 맑음서울 -12.1℃
  • 맑음대전 -11.4℃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7.6℃
  • 구름많음광주 -5.1℃
  • 맑음부산 -6.0℃
  • -고창 -6.7℃
  • 흐림제주 3.8℃
  • -강화 -11.2℃
  • -보은 -13.7℃
  • -금산 -11.9℃
  • -강진군 -5.1℃
  • -경주시 -9.5℃
  • -거제 -3.3℃

부산웹툰 축제의 장! 부산웹툰페스티벌 열려

 

[페어뉴스]=  부산 웹툰의 큰 잔치,제1회 부산웹툰페스티벌이 12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열린다.

  부산웹툰페스티벌은 웹툰 작가들의 창조 역량 결집을 통해 지역 웹툰산업을 진흥하고, 시민과 웹툰 산업계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올해 제1회 행사로, 지난 8월 국내 최초로 개소한 부산글로벌웹툰센터와 부산 콘텐츠산업의 메카인 부산문화콘텐츠콤플렉스(BCC)에서 개최한다. 

  “벌써 재밌네” 웹툰(만화) 종합선물세트
  행사는 지역 웹툰 작가 및 해외 작가의 작품을 전시하는 ‘웹툰(만화) 전시’를 비롯 △유명 작가들의 작품 활동과 비하인드 스토리를 만날 수 있는 ‘웹툰작가 토크쇼’ △국내외 작가 및 관계자들이 웹툰관련 동향과 최신 소식을 전하는 ‘웹툰 세미나’ △가족 단위 참가자를 위한 ‘가족만화 그리기대회’ △시민과 작가가 함께 참여하는 ‘배틀 드로잉’ △시민과 작가가 각자 그림을 그려 서로 교환하는 ‘그림교환전’ △부산글로벌웹툰센터 내 작가실 공개 및 작가와의 만남 등으로 진행된다. 

  부산웹툰의 성장담을 스토리텔링으로, “이야기가 있는 전시 구성”
  이번 웹툰 페스티벌은 ‘21세기 부산 웹툰의 시작!’을 컨셉으로 전시 등 행사들을 구성했다. 제1회 행사라는 의미와 더불어, 지역의 소년(소녀)가 웹툰작가의 꿈을 키워 도전하고 좌절했다가 다시 꿈을 이루어가는 과정을 스토리로 해서 △어린이 청소년 만화관 △동아리 태극전 △좌절만화관 △원로작가 전시관 △해외작가 전시관 △공모전 수상작 전시관 △부산 웹툰 미로전시관 등을 꾸몄다. 

  ‘웹툰작가 중심’의 진정한 페스티벌 
  특히, 이번 행사는 기획, 홍보, 세부 프로그램까지 지역 웹툰작가의 아이디어로 구성안을 마련하고, 컨셉을 정하고, 작품을 출품하며 릴레이 포스터 홍보를 하는 등 작가가 직접 참여했다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가지고 있다. 또한, 안기태, 박상호, 서상균 등 지역 원로 만화가가 함께 참여해 부산 웹툰(만화)의 역사와 뿌리를 이어가는 행사로 진행된다.

  일본, 프랑스, 영국, 베트남 등 글로벌 만화 축제
  아울러 <아빠는 요리사>의 작가 우에야마 토치(일본), 타나카 토키히고 키타큐슈만화박물관장, 디디에 보르그 ‘델리툰’ 대표(프랑스), 기엔 카동 ‘코미콜라’ 대표(베트남) 등이 참여하는 글로벌 만화축제로 치러진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웹툰 페스티벌은 웹툰작가와 시민이 함께하는 축제이자 웹툰산업 육성 의지를 국내외에 알리고, 부산이 ‘웹툰공감도시’로 자리매김하는 행사가 될 것”이라면서 “부산웹툰의 모든 것을 즐길 수 있는 이번 축제에 시민들께서 많은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 페스티벌 홍보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Busan.Webtoon/
   관련 문의 ☎ 051-749-9161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