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7℃
  • 구름많음강릉 18.6℃
  • 구름많음서울 20.2℃
  • 구름많음대전 20.5℃
  • 흐림대구 19.6℃
  • 울산 19.3℃
  • 흐림광주 20.1℃
  • 흐림부산 20.3℃
  • 구름많음고창 19.6℃
  • 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8.7℃
  • 구름많음보은 17.1℃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노화와 면역은 비례…바이러스 잡는 ‘면역세포’ 키우고, 건강 지킨다

URL복사
 

[페어뉴스]=  최근 신종 바이러스 감염증이 면역 조절세포인 T세포에 작용한다고 알려지면서 T림프구 기능 강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실제로 옥스포드대학 출판부 발간 자료에 게재된 ‘코로나19 환자의 면역반응 조절 장애’(dysregulation of immune response in patients with COVID-19 in Wuhan, china) 논문에 따르면 신종 바이러스 감염자의 T세포를 검사한 결과 전반적으로 T림프구 감소와 함께 염증성 사이토카인이 증가했다.

T림프구는 몸속 면역작용을 만드는 주요 세포로, 외부로부터 침투하는 바이러스 등을 빠르고 안전하게 없애는 기능을 한다. 가슴 정중앙부에 위치한 흉선에서 면역 기능을 획득하기 위해 성숙 과정을 거치고 출생 직후부터 사춘기 전에 대부분의 면역 체계가 확립된다. 

노화가 시작되면 흉선의 크기가 작아질 뿐만 아니라 T림프구 발달 기능도 저하돼 면역 기능이 약해진다. 신종 바이러스 감염자 나이가 많을수록 사망 위험이 높아진다는 점을 고려하면 면역학적인 측면에서 노화에 따른 흉선의 크기 및 기능 저하와 연관이 있음을 추측할 수 있다. 

기능이 저하된 T림프구를 회복시키기 위해서는 싸이모신 알파1을 활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싸이모신 알파1은 흉선에서 발견된 면역 조절 물질로 T세포나 NK세포, 수지상세포 등 면역계의 다양한 세포를 활성화시켜 감염된 상황 등 면역 기능이 저하된 경우에 면역력을 향상시키는 역할을 한다. 또, 신종 바이러스 확진자 결과에서 나타난 염증성 사이토카인의 과도한 분비를 억제, 사이토카인폭풍을 예방해 면역을 조절한다.

싸이모신 알파1을 통한 가장 쉬운 면역 증강 방법으로는 싸이모신 알파1을 함유한 면역 증강제의 도움을 받는 것이다. 다양한 면역 조절 치료제들을 구분하기 위해서는 개인 몸 상태를 인지하고 의사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오리지널 면역 증강제를 처방받는 것이 좋다. 

국내에서 현재 면역 취약 계층인 암 환자들의 면역 증강 보조제로 사용되고 있는 대표적인 오리지널 약품은 자닥신(Zadaxin). 현재 약 40여개국에서 허가기관에 따라 BㆍC형 감염, 화학요법 보조제 및 면역 자극제, 면역기능이 저하된 고령 환자의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시의 보조요법 등 다양한 적응증으로 허가되어 있다. 오리지널 자닥신을 판매하고 있는 파마리서치프로덕트에 의하면 고령환자 등 면역력 저하가 심한 경우에는 4회 접종 또는 주 2회 4주 투여로 면역력 증진 효과를 볼 수 있다. 

한편, 미국 clinicaltrials.gov에 등록된 COVID-19 & Thymosin 임상 시험에 따르면 2019 신종 바이러스 확진자와 접촉하는 의료 종사자의 감염 예방 방법으로 싸이모신 알파1의 효과 임상 연구가 수행 중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