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1 (화)

  • 맑음동두천 29.3℃
  • 흐림강릉 28.7℃
  • 구름조금서울 30.4℃
  • 흐림대전 29.6℃
  • 맑음대구 36.7℃
  • 맑음울산 31.1℃
  • 흐림광주 32.1℃
  • 맑음부산 31.5℃
  • 구름많음고창 30.0℃
  • 맑음제주 30.2℃
  • 맑음강화 27.5℃
  • 흐림보은 29.6℃
  • 흐림금산 29.9℃
  • 맑음강진군 32.9℃
  • 맑음경주시 34.5℃
  • 맑음거제 33.7℃
기상청 제공

해외박람회

전체기사 보기

독일 국제 밸브 전시회‘밸브월드엑스포 2018’11월 뒤셀도르프에서 열려

[페어뉴스]= 국제 밸브 전시회‘밸브월드엑스포(Valve World Expo)’가 오는 11월 27일부터 29일까지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개최된다. 2년 주기로 개최되는 밸브월드엑스포는 40개국 700여 개의 참가사와 89개국 12,420여 명의 방문객을 기록하는 밸브 산업 최대 규모 전시회 중 하나이다. 밸브월드엑스포에서는 업계 전문가를 대상으로 실용적인 지식 공유에 중점을 둔 밸브월드컨퍼런스(Valve World Conference)도 함께 개최하여 유익한 정보와 네트워크 확대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재생에너지 성장에 따른 밸브 수요 증가기존의 에너지 발전시스템이한계에 이르면서 밸브 제조사들이 반사이익을 얻고 있다.현재 에너지 발전의 큰 흐름은 원자력 발전이나 화력 발전에서 풍력 발전이나 태양광 발전과 같은 재생에너지 발전으로 전환 중이다.하지만 이같은 발전 시스템은 날씨의 영향을 많이받기 때문에 발전 시 남은 에너지를 수소나 메탄과 같은 가스 형태로 저장해두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이에 따라 가스 저장에 있어서 큰 부분을 차지하는 밸브혁신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밸브월드엑스포2018에서는 현재 유럽 일부 국가를 중심으로큰 성장을 보이고 있는재생에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