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7 (토)

  • -동두천 16.9℃
  • -강릉 16.9℃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5.9℃
  • 맑음대구 16.5℃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5.3℃
  • 맑음부산 18.2℃
  • -고창 14.9℃
  • 맑음제주 17.5℃
  • -강화 17.8℃
  • -보은 13.4℃
  • -금산 13.1℃
  • -강진군 15.8℃
  • -경주시 15.1℃
  • -거제 17.6℃

aT, 인도·브라질 시장개척 위한‘단기 시장개척단’파견

 

[페어뉴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농식품 신규 미개척 시장을 개척하기 위하여, 오는 6월 인도·미얀마, 브라질·멕시코 등 수출 유망국에 ‘농식품 단기 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 
    
 인도는 13억의 인구를 가진 세계 2위의 대국으로 증가율은 중국의 3배에 달하며 2022년에는 세계 최다인구 국가로 떠오를 전망이다.

 또한 2014년 취임한 모디 총리의 ‘모디노믹스’를 통해 화폐개혁과 부정부패 척결, 일자리 창출 등 강력한 경제 성장 드라이브로 세계 경제의 슈퍼 파워로 도약 중이다.

 브라질은 남미 최대의 경제대국으로 최근 정치적 혼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풍부한 자원을 바탕으로 한 성장잠재력이 매우 높은 국가로 남미시장 개척의 교두보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시장이다.

 aT에서는 1:1매칭 바이어 수출상담회, 현지시장조사 등을 수행하는 ‘시장다변화 단기 시장개척단’을 수출업체, 학계 등으로 구성하고, 올해 11회에 걸쳐 이들을 인도, 브라질 등 유망 시장에 파견하여 현지시장을 개척하는 첨병 역할을 수행한다.
  
 파견일정 중 aT는 현지의 검역·통관 전문가를 초청하여 검역으로 인한 수출 문제 해소 방안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시장조사와 검역, 바이어 매칭 및 매칭 후 현지 마케팅 지원 등을 통해 체계적으로 미개척 시장 개척을 지원한다.

  또한, 멕시코에서는 중남미 주요 8개국 식품수입 바이어를 초청하여  수출상담회를 열고, 이와 더불어 우리 농식품의 중남미 시장 개척 전략회의를 추진함으로써 중남미 시장에 대한 이해도를 제고하고 현지 유통업계와의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등 실질적인 수출 확대를 도모할 계획이다.

 aT 백진석 식품수출이사는 “우리 농식품의 지속적인 수출확대를 위해서는 인도, 브라질 등 유망 시장 개척이 필수적”이라며, “올 한해 우리 농식품이 미개척 국가에 수출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는데 노력을 기울여 일부 국가에 편중된 농식품 수출 구조를 개선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