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03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tour event

서울시,‘生과 死가 공존하는’인문학적 감성과 결합한 이색투어 추모힐링투어 운영

 

[페어뉴스]= 서울시와 서울시설공단은 이달부터 서울시립화장장, 묘역 등 서울의 ‘生과 死가 공존하는’ 역사적 장소를 탐방하면서 삶에 대한 성찰의 기회를 제공하는  ‘추모힐링투어’를 운영한다. 

 추모힐링투어는 기존에 운영하던 ‘웰다잉투어’, ‘묘역따라 역사여행’, ‘아름다운 여행’의 3가지 시민 견학 프로그램을 하나로 합친 것이다.

 참가자들은 서울시립화장장, 망우리묘지, 한옥마을, 배재학당 역사박물관, 정동교회, 절두산성지, 길상사, 김수영 문학관 등을 둘러볼 수 있다. 

 ‘2017 추모힐링투어’ 프로그램은 4월부터 11월까지 운영되며, ‘사색, 생생, 성찰, 견학, 인문학’ 등 5가지 테마, 9개 코스로 진행된다. 참가 신청은 4일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시스템(yeyak.seoul. go.kr)에서 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이고 이동 버스도 제공된다. 

 특히 견학테마는 서울추모공원 화장장을 견학하며 삶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생명존중 교육으로, 인문학 테마는 망우리 공원묘지에 안치된 역사적 인물들의 삶을 되돌아 볼 수 있는 현장학습으로 구성되어 있어 초‧중‧고등학교의 단체 야외학습 프로그램으로 추천할만하다. 

 한편, 서울시와 서울시설공단은 지난 12월 망우리 묘지공원에 망우리 인문학 길 ‘사잇길’ 2코스(8㎞)를 조성한 바 있으며, 이 코스를 활용한 추모힐링투어 등 시민 견학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