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01 (화)

  • -동두천 -1.8℃
  • -강릉 3.2℃
  • 맑음서울 -2.3℃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5.1℃
  • 맑음부산 6.3℃
  • -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1.0℃
  • -강화 -0.8℃
  • -보은 0.4℃
  • -금산 1.0℃
  • -강진군 6.4℃
  • -경주시 3.2℃
  • -거제 7.1℃

공연/축제

늦가을에 떠나는 크리스마스 여행

 

[페어뉴스]=  120년 이상 전 세계에서 많은 사랑을 받아 온 발레 공연 ‘호두까기 인형’이 충남 내포신도시에서 우아하면서도 화려한 무대를 펼친다.

   11월 ‘문화가 있는 날’ 정기공연으로 오는 30일 오후 7시 도청 문예회관에서 ‘와이즈발레단’의 호두까기 인형 공연이 열린다.

  ‘백조의 호수’, ‘잠자는 숲속의 미녀’와 함께 클래식 발레 3대 명작 중 하나인 호두까기 인형은 1892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마린스키 극장에서 초연한 이래 세계적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이 작품은 크리스마스 전날 밤 호두까기 인형을 선물 받은 소녀 ‘클라라’가 꿈속에서 왕자로 변신한 호두까기 인형과 함께 과자의 나라로 모험을 떠난다는 내용이다.

  와이즈발레단의 호두까기 인형은 원작의 우아하고 화려한 발레 판타지를 살리면서도 각 캐릭터의 특징을 극대화 하고, 다양한 장르의 춤으로 구성했다.

  공연 1막에서는 ‘탭꾼 탭댄스컴퍼니’와 ‘비보이 크루 플라톤’이 출연해 병정들과 생쥐들의 생동감 넘치는 움직임을, 2막 ‘과자의 나라’에서는 스페인·아라비아·러시아 등 세계 각국 다양한 춤의 향연이 쉴 틈 없이 펼쳐진다.

  콘서트 관람료는 R석 1만 5000원, S석 1만 원이며, 예매는 오는 9일부터 문화장터(www.asiamunhwa.com) 또는 전화(1644-9289)를 통해 하면 된다.

  충남도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아이들에게는 화려한 무대와 즐거움이 가득한 판타지의 세계를, 어른들에게는 동심을 자극하는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라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