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0℃
  • 구름많음강릉 25.7℃
  • 구름조금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4.2℃
  • 맑음대구 27.3℃
  • 맑음울산 26.9℃
  • 천둥번개광주 18.8℃
  • 맑음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1.5℃
  • 맑음제주 30.7℃
  • 맑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0.8℃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7.2℃
  • 맑음경주시 27.4℃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국내박람회

글로벌 기계 산업의 미래를 선도하는 BUTECH 2021, 26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

URL복사


[페어뉴스]= 한국산업마케팅연구원이 주관하는 제10회 부산국제기계대전(BUTECH 2021)이 5월 26~29일까지 나흘(4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린다.


‘스마트 제조기술 혁신의 장’을 주제로 열리는 BUTECH 2021에는 25개국, 371개 업체가 1036부스 규모로 참가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 사태에도 국내외 기계 산업을 선도하는 절삭·절단·절곡기 제조사가 대거 참가할 예정이어서, 글로벌 기계 산업 트렌드와 스마트 공장, 제조혁신을 통해 실현할 기계 산업의 미래까지 한 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BUTECH 사무국에 따르면 올해 전시회에는 한국트럼프지엠비에이취, 바이스트로닉코리아, 에이치케이 등 주요 레이저 가공기 업체들과 글로벌 공작기계 제조사 디엠지모리코리아를 비롯해 JINAN BODOR CNC MACHIN, WUHAN HG LASER ENGINEERING 등 해외 장비 제조사들도 대거 참가할 예정이다.


BUTECH 2021에는 기존 품목별 전문관과 함께 스마트제조자동화기술전, 부산금형특별관, 그린뉴딜정책관이 특별관 형태로 구성된다.


특히 2전시장에서 진행하던 부산스마트제조자동화기술전이 이번에는 안전한 방역 동선과 관람 편의성 증대를 위해 1전시장으로 옮겨 개최한다. 부산스마트제조자동화기술전에는 하이윈코퍼레이션, 산요전기코리아, 아이로보, 레인보우로보틱스, 비젠트로 등 스마트 공장 구축 선도 기업들이 대거 참가해 스마트제조 트렌드의 현주소를 참관객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BNK경제연구소의 ‘2021년 동남권 수출 전망’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동남권 수출은 전년 대비 12.3% 상승할 전망이다. 동남권 주력 산업인 조선업의 경우 글로벌 경기가 회복되고 있으며, 국내 조선 업계에서도 ‘수주 대박’이 이어지고 있어 전후방 산업 활성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 자동차 수출도 기저 효과와 글로벌 소비 심리 회복, 전기차 수요 증가 등으로 반등이 예상돼 기계 부품 제조 산업의 경기 회복도 기대되고 있다.


이에 BUTECH 사무국은 동남권 조선 및 자동차 산업 경쟁력 제고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금형 산업을 조망하기 위해 부산금형특별관을 기획했다. 특별관은 올해 처음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금형전시회’라는 점에서 공급-수요 업계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미 부산경남금형공업협동조합 회원사들은 BUTECH 2021 기간 단체 참관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 마련된 그린뉴딜정책관은 국가 균형발전 정책과 연계하는 지역 균형 뉴딜 사업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기존 특별관과는 차별화한 의미를 지닌다. BUTECH 2021 그린뉴딜정책관에서는 △‘상생형 스마트 제조 실증 클러스터 구축’과 ‘파워 반도체 산업 클러스터 조성’에 집중하는 부산의 디지털 뉴딜·그린 뉴딜 △‘제조 현장 디지털 전환 가속화’와 ‘해상 풍력단지 연계 RE100 그린 산단 조성’ 계획을 세운 경남의 디지털 뉴딜·그린 뉴딜 △‘ICT 기반 미래형 스마트시티 조성’과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클러스터 조성’이 핵심 사업인 울산의 디지털 뉴딜·그린 뉴딜이 소개될 예정이다.


BUTECH 2021 사무국 담당자는 “올해 전시회는 코로나19 진정에 따른 글로벌 경기 회복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앞당기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위드코로나를 넘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고, 국가 제조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혁신적 제품과 기술을 선보일 BUTECH 2021에 많은 업체의 참관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