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월)

  • 맑음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3.4℃
  • 맑음서울 12.9℃
  • 맑음대전 12.5℃
  • 구름많음대구 18.2℃
  • 구름조금울산 16.4℃
  • 맑음광주 14.3℃
  • 구름조금부산 18.3℃
  • 맑음고창 11.9℃
  • 구름조금제주 18.0℃
  • 맑음강화 11.7℃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12.4℃
  • 맑음강진군 14.1℃
  • 구름많음경주시 14.4℃
  • 맑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해외박람회

남미 시장 겨냥한 브라질 와이어 튜브 전시회, 오는 10월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개최

  

[페어뉴스]= 오는 10월 1일부터 3일까지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와이어 케이블 전시회 ‘와이어사우스아메리카2019(wire South America)’와 튜브 파이프 전시회 ‘터보텍2019(TUBOTECH)’가 동시 개최된다.2년에 한 번 개최되는 두 전시회는 세계 최대 와이어 튜브 전시회인 독일의 ‘wire’와 ‘Tube’에서 파생된 전시회로 브라질을 포함한 남미 시장의 와이어, 튜브 분야 관계자들에게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제공하고 있다.

올해 두 전시회에는 남미뿐만 아니라 유럽,미국,아시아 등 24개국에서 500여 개사가 참가할 것으로 예상되며,한국에서는 해외 수출 확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강관 전문기업 엠에스파이프㈜가 참가할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두 전시회의 전시규모는 30,000㎡에 달할 것으로 보이며,방문객의 경우 주로 오일,가스,자동차,건설,광산업 등의 분야에서 11,000여 명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원자재가 풍부하며 인프라 산업에 많은 투자가 이루어지고 있는 브라질의 경우 와이어,튜브에 대한 수요도 매우 높은 편이다.전문가들은 “브라질 시장을 공략하려는 세계 많은 기업들에게 지금이 최적기”라고말한다.

와이어,케이블 분야를 다루는 와이어 사우스 아메리카는 2013년에 처음 개최된 이후 남미뿐만 아니라 기타 지역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쳐왔다.와이어 사우스 아메리카는 와이어 제조,마감 기계,프로세스 엔지니어링 툴,자재,특수와이어/케이블 등이 전시된다.이와 함께 계측제어 기술과 테스트 엔지니어링등의 혁신을 함께 만날 수 있다.

또한 튜브,파이프 분야를 다루는 터보텍은2001년 처음 개최된 이후 수년간 브라질이 처했던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하고 올해로 10회를 맞이하게 되었다.터보텍에서는 튜브 제조,프로세싱,마감,원자재,부속품,중고 기계등과 함께 제어계측 기술,테스트 엔지니어링 등이 전시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