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2 (수)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1.8℃
  • 맑음부산 4.9℃
  • 구름많음고창 1.3℃
  • 흐림제주 5.6℃
  • 맑음강화 -2.1℃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국내박람회

2019년 황금돼지해 설 선물은..코엑스 명절선물전에서..

 

[페어뉴스]=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누구나 고민하는 명절선물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설맞이 명절선물전’이 오는 1월 9일(수)부터 12일(토)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올해로 21회를 맞는 ‘명절선물전’은 이미 기업 관계자들과 주부들을 중심으로 한 소비자들에게 ‘명절선물 = 코엑스 명절선물전’이라는 공식이 성립된다. 

 가장 큰 이유는 첫째, 2009년 국내 유일한 명절선물 전문 전시회로 시작한 이후 매년 2회 설과 추석에 앞서 코엑스에서 개최돼 이미 소비자들로부터 검증 받았다는 점으로, 특히 최근 온라인 소비가 대세지만 명절선물 특성상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선택하는 소비 심리와 함께 지난 10여 년간 방문한 기업 관계자들과 일반 소비자 등 고정 관람객 층이 매년 늘고 있는 것이 그 이유로 분석된다.

 둘째, 일반 유통매장이 아닌 대형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만큼 최대 규모의 면적에 최다 품목의 명절선물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것도 그 이유 중 하나로 꼽힌다. 백화점 및 마트만 해도 제한된 매장 내에 일률적인 명절선물들이 구성되지만, ‘설맞이 명절선물전’의 경우 대규모 전시장에 오직 명절선물만 3000여 품목이 전시된다. 품목별로도 7개관(정책홍보관, 생활용품관, 전통상품관, 주류관, 식·음료관, 농·수·축산물관, 건강상품관)으로 구성된다.

 셋째, 기본적인 품질이 보장되면서도 선물 구매 후 관리도 가능한 신뢰 있는 업체가 대거 참가한다. 정부인증제도인 ‘지리적표시인증제품’이 별도로 구성되거나 지자체에서 인증하는 제품들이 전라북도, 청양 등 지역 브랜드를 내걸고 직접 참가하기 때문. 그 밖에도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경북경제진흥원 등과 같이 정부기관에서 관리하는 업체들의 제품 참여도 ‘설맞이 명절선물전’의 신뢰를 높이고 있다. 

 끝으로 합리적인 가격 또한 ‘설맞이 명절선물전’이 장수하는 비결로 평가된다. 참가업체 대부분이 전시 특가 또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며, 백화점 및 마트를 거치면서 형성되는 유통 수수료를 제외한 저렴한 가격으로 소비자와 직접 만난다는 것. 직접 생산‧제조업체들이 참여하다보니 소위 ‘말만 잘하면 덤으로 얻는 게 더 많은 진풍경’도 벌어진다. 

‘설맞이 명절선물전’ 주최하는 메쎄E&D 관계자는 “전시장 내부에 마련된 ‘영란선물 특별관’에 들러 먼저 다양한 선물 종류와 가격을 파악하는 것도 효율적인 선물 구매방법일 것”이라며 “영란선물 특별관은 ‘김영란법’ 시행 이후 소비자의 합리적인 시장조사를 위해 별도로 마련된 특별관으로, 국산 농·수·축산물은 10만 원 이하, 일반 품목은 5만 원 이하의 품목을 한 자리에서 파악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선물 사고, 쇼핑도 하는 ‘설맞이 명절선물전’에서 황금돼지해인 2019년을 풍성하게 준비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설맞이 명절선물전’은 오는 1월 8일까지 홈페이지(www.fgfair.com)를 통해 사전 관람 신청을 하면 1만 원의 입장료 없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