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9 (월)

  • 구름많음동두천 9.3℃
  • 구름많음강릉 11.5℃
  • 흐림서울 9.7℃
  • 구름많음대전 13.9℃
  • 구름조금대구 13.0℃
  • 맑음울산 13.5℃
  • 구름조금광주 12.5℃
  • 구름조금부산 14.2℃
  • 구름조금고창 12.5℃
  • 맑음제주 14.7℃
  • 구름조금강화 9.8℃
  • 구름많음보은 11.9℃
  • 구름많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3.4℃
  • 구름조금거제 13.8℃
기상청 제공

컨퍼런스/학회

서울디자인페스티벌 디자인 세미나에서 글로벌 스타 디자이너들 강연

  
 
 
[페어뉴스]=  글로벌 디자인 트렌드를 경험할 수 있는 제17회 서울디자인페스티벌 ‘디자인 세미나’가 오는 12월 13일과 14일 이틀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열린다. 

제17회 서울디자인페스티벌의 ‘디자인 세미나’는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디자이너를 비롯해 건축가, 디자인 전략가, 디자인 저널리스트 등 여러 디자인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글로벌 디자인 트렌드와 지식, 경험을 공유하는 자리다. 올해는 ‘미래를 향한 디자인(Design towards the Future)’을 주제로 6개국 총 8명의 해외연사들이 디자인과 라이프스타일, 건축, 디자인 전략, 글로벌 트렌드를 아우르는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세미나에는 ‘이탈리아 디자인의 희망’으로 불리는 건축가 겸 디자이너 파비오 노벰브레(Fabio Novembre)를 비롯해 BMW 미니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미니 리빙 총괄 디렉터 오케 하우저(Oke Hauser), 2017년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폭발적인 관심을 받은 디자인 그룹 스튜디오 스와인(Studio Swine) 등 세계적인 스타 디자이너들이 연사로 나서 글로벌 현장의 생생한 경험과 인사이트를 공유할 예정이다.

디자인 세미나 첫째날인 13일에는 ▲오케 하우저(Oke Hauser)가 ‘미니 리빙: 빅 라이프, 스몰 풋프린트’를 주제로 최소한의 공간에서 가장 풍족한 삶을 누릴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한 여정을 소개한다. 또 2017년 밀라노 박람회에서 패션 브랜드 코스(COS)와의 협업으로 주목을 받은 ▲스튜디오 스와인(Studio Swine)은 바다에서 수집한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시 체어(Sea Chair)’, 알루미늄 캔을 재활용한 의자 ‘캔 시티(Can City)’ 등 그들의 대표 프로젝트를 통해 새로운 개념의 디자인 프로젝트를 소개한다. 이와 함께 홍콩을 기반으로 한 대표적인 디자인 매거진 디자인 앤솔로지(Design Anthology)의 창간인이자 유명 디자인 블로거인 ▲수지 아네타(Suzy Annetta)도 참석해 ‘디자인 앤솔로지’의 성장 과정과 정체성, 일본과 홍콩을 기반으로 쌓은 아시아 디자인 영역의 다양한 경험을 이야기 한다. 

세미나 둘째날인 14일에는 얼굴의자(Nemo Chair)로 유명한 ▲파비오 노벰브레(Fabio Novembre)가 ‘감자튀김과 이탤리언 디자인’이라는 제목으로 이탈리아 디자인을 이야기하고 드리아데(Driade), 베니니(Venini), 카르텔(Kartell) 등 이탈리아 유명 디자인 브랜드와의 협업 사례 등 생생한 현장의 경험들을 전한다. 또한 글로벌 디자인 컨설팅 회사 EPAM 컨티늄의 디자인 부사장인 ▲리 머로우(Lee Moreau)는 미국 사우스웨스트 항공사와의 협업 사례를 바탕으로 ‘인간 중심 디자인을 위해 새롭게 활용되는 기술’에 대해 이야기 한다. 이와 함께 ‘탁트 프로젝트’의 디렉터 ▲요시즈미 사토시 (Satoshi Yoshiizumi)와 일본의 디자인 저널리스트 ▲가와카미 노리코(Kawakami Norico)는 ‘사이트와 서브젝트 - 디자인으로부터 미래를 실현하기’라는 주제 아래 대담형식으로 미래 디자인에 대한 심도깊은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다.

디자인 세미나의 참가는 서울디자인페스티벌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 또는 현장등록으로 신청할 수 있다. 12월 12일(수)까지 사전 등록 시 1일권의 경우 15%, 2일권의 경우 2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각 일자 별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모든 강좌는 동시통역을 통해 진행된다.

한편 2002년을 시작으로 올해 17회째를 맞는 서울디자인페스티벌은 국내 최고의 디자인 마케팅전시이며, ‘영 레트로(YOUNG RETRO), 미래로 후진하는 디자인’을 주제로 국내외 최신 디자인 교류의 장(場)이 될 예정이다. 올해는 12월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B홀에서 180여 개 브랜드, 600여 명의 디자이너가 참여해 최신 디자인 트렌드를 선보인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디자인페스티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