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3 (일)

  • -동두천 16.8℃
  • -강릉 20.8℃
  • 흐림서울 15.2℃
  • 흐림대전 16.5℃
  • 흐림대구 20.1℃
  • 흐림울산 19.3℃
  • 흐림광주 17.1℃
  • 흐림부산 18.4℃
  • -고창 14.5℃
  • 박무제주 16.6℃
  • -강화 16.3℃
  • -보은 17.1℃
  • -금산 17.0℃
  • -강진군 17.4℃
  • -경주시 19.5℃
  • -거제 19.2℃
기상청 제공

대전 나노기업들, 일본 2018 고기능신소재전에서 호평받아

 

[페어뉴스]=  대전지역 나노기업들이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일본 오사카 INTEX 전시장에서 열린 ‘2018 고기능신소재전’에 참가해 수출계약논의 20억 원, 유효구매상담 50억 원, 60여 건의 협력개발 논의 등 가시적 성과를 거뒀다. 

대전 나노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의 일환으로 진행한 이번 전시회 에 대전시는 4개 기업이 참가해 교세라, 히다치, DNP, 미츠이화학 등 국내․외의 다양한 기업으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특히, ㈜디엔에프는 디스플레이용 광휘도 향상을 위한 나노소재를 출품해 국내․외 수요기업으로부터 다양한 협의를 이끌어냈으며, 성공적인 협력이 이뤄질 경우 올해 안에 50억 원 규모의 제품거래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건축용 단열소재기업인 ㈜에이티는 일본의 건축자재관련 2개 기업 으로부터 1주일 내 1만 장과 월 500장의 단열재를 지속적으로 공급 요청을 받는 등 연간 약 20억 규모의 납품 상담 성과를 냈다.

 현재 일본은 제로하우스에 대한 높은 관심이 형성돼 있어 앞으로 ㈜에이티에 더 큰 기회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비산방지필름과 TiO2 광촉매소재를 출품한 ㈜인텍나노소재는 국내외 디스플레이기업과 인테리어기업으로부터 다수의 상담을 진행했다.

 대전시 김정홍 4차산업혁명운영과장은 “이번 전시회에서 대전 소재 나노기업들의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가시적인 성과창출이 기대된다”며 “각 기업 제품의 우수성과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이들 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해외 전시회 참가에 지속적으로 지원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