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2.2℃
  • 연무서울 11.3℃
  • 박무대전 7.9℃
  • 박무대구 8.7℃
  • 맑음울산 11.2℃
  • 박무광주 9.1℃
  • 맑음부산 11.8℃
  • 맑음고창 7.2℃
  • 맑음제주 11.3℃
  • 구름조금강화 8.3℃
  • 구름많음보은 5.0℃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공연/축제

대구 국채보상로서 2018컬러풀대구페스티벌 열려

 
                  
 [페어뉴스]= 2018컬러풀대구페스티벌이 오는 5월 5일(토)과 6일(일) 양일간 매일 오후 1시부터 대구 국채보상로 일대에서 개최된다. 

 오프닝 이벤트인 ‘도전~대구, 대구~대박’을 시작으로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컬러풀퍼레이드, 거리공연, 예술장터, 푸드트럭 운영 뿐만 아니라 가정의 달과 어린이날을 맞이하여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진다. 

  컬러풀대구페스티벌의 킬러콘텐츠인 ‘컬러풀퍼레이드’는 5월 5일(토) 오후 6시 30분 퍼레이드 개막식을 시작으로 서성네거리에서 종각네거리까지 약 2km 구간에서 70여 개 팀 4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대하게 펼쳐지게 된다.

  올해는 퍼레이드카를 팀별로 지원하여 자신의 음악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각 팀별 공연과 개성을 더욱 높일 수 있게 되었으며 퍼포먼스 존을 별도로 제공하여 한 층 더 화려한 퍼레이드를 펼친다. 

  특히, 해외 참가팀이 증가되어 자매우호도시인 중국의 청두, 닝보, 선양과 일본, 베트남, 러시아 등 4개국 8개 도시가 참여하여 각 국의 전통의상과 춤, 소품 등 색다른 볼거리가 제공된다. 또한, 퍼레이드 개막 직전 대구축제학교 졸업생들이 시민들과 현장에서 퍼레이드를 체험할 수 있는 길놀이 형식의 프린지 퍼레이드를 진행함으로써 퍼레이드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켜 나갈 예정이다.

 올해는 축제일이 5월 5일 어린이날과 겹쳐 가족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체험·참여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준비하였다. 자동차에 대한 모든 것을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신나는 모터쇼, 가족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도미노 게임, 어린이들이 직접 자신의 물건들을 사고 파는 어린이벼룩시장, 과학체험을 할 수 있는 어린이발명축제와 함께 대형 놀이기구까지 설치된다. 지난해 인기를 끈 100인동상 퍼포먼스에서는 대구의 역사와 인물 뿐만 아니라 동화·만화속 인물을 구현하여 축제의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하면서 말 그대로 자동차들이 다니던 일상의 공간이 도심 테마파크로 변신하는 것이다.

  거리공연은 중앙네거리에서 종각네거리까지 D·A·E·G·U 존으로 나누어 양일간 진행이 되며 해외 전문공연팀도 참가해 수준 높은 거리공연을 선 보이며 아울러, 시민들이 직접 무대를 꾸미는 핫스테이지의 경우 106개 팀 1천200명이 신청할 정도로 인기가 늘어나 보다 많은 시민들이 직접 축제에 참여하며 즐길 수 있다.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 일대에서는 예술 작가들의 창작 수공예품, 생활소품 등 을 구입할 수 있는 ‘컬러풀 아트마켓’, 구․군 홍보관과 지역 특산품 판매, 전통 의상․공예품 만들기 등 프로그램도 체험할 수 있다.

  공평네거리와 종각네거리 양편에서는 전국 8개 도시 60여대가 참여하는 최대 규모의 푸드트럭 축제가 펼쳐진다. 전국 푸드트럭 운영자들이 대거 몰려 지난해에 비해 두 배 규모로 커지면서 스테이크, 타코야키, 수제 햄버거, 양꼬치를 비롯해 양식, 중식, 일식 등 전국 푸드트럭 맛집들의 솜씨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축제의 절정은 양일 마지막 1시간여 동안 진행되는 ‘도심거리나이트’다. 도심에서 대규모 댄스파티를 벌이는데 야간 도심은 순식간에 젊음이 넘치는 클럽으로 변하며 축제의 피날레를 맞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