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4 (수)

  • -동두천 -14.5℃
  • -강릉 -9.3℃
  • 맑음서울 -13.0℃
  • 맑음대전 -10.3℃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7.2℃
  • 맑음광주 -6.8℃
  • 맑음부산 -5.4℃
  • -고창 -8.2℃
  • 흐림제주 -1.7℃
  • -강화 -13.7℃
  • -보은 -10.9℃
  • -금산 -10.3℃
  • -강진군 -5.9℃
  • -경주시 -7.8℃
  • -거제 -3.2℃
기상청 제공

해외여행

필리핀 여행 시 세균성 이질 감염 주의하세요!

 

[페어뉴스]=  인천광역시는 필리핀 세부를 여행할 때 수인성‧식품 매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하였다.

 이는 올해 해외 유입 세균성이질 환자가 지난해에 비해 급증하고, 신고 환자 중 72.2%(26명)가 필리핀 세부를 여행 한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확산을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제1군 법정감염병인 세균성이질은 이질균(Shigella spp.) 감염에 의한 급성 장관 질환으로 균 감염 12시간~7일 후 발열, 구토, 복통, 수양성 또는 혈성 설사 등의 증상을 나타내며 우리나라에서는 연 100~300명 정도 발생한다.

  2018년 1월 15일 현재 세균성이질 신고환자 36명의 역학조사서를 확인한 결과, 26명이 2017년 12월 28일부터 2018년 1월 초까지 필리핀 세부지역을 여행한 후 설사, 발열, 복통 등의 증상을 나타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하여 해외 여행자 대상은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하며 입국 후 발열, 설사, 복통과 같은 장관 감염 증상이 발생하면 의료기관을 방문해 해외 여행력을 알리고 진료를 받아야 한다. 예방수칙은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음식 익혀먹기, 포장된 물과 음료수 마시기, 길거리 음식 먹지 않기, 과일‧채소는 먹기전 흐르는 물에 씻어 껍질 벗겨먹기 등 이다

 또한 필리핀 여행 후 발생한 설사 감염병 환자를 진료한 의료기관에서는 지체없이 관할 보건소로 신고해야 한다.

 인천시 관계자는 필리핀 여행 후 세균성 이질 증상 발생시 해당 보건소 및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신고 할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