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2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공연/축제

가을밤 은빛 억세 물결 만나다, 하늘공원에서 서울억새축제 열려

생태공원의 일년 중 단 한번 기회, 가을밤 억새가 이루는 장관 감상

 

[페어뉴스]=  10월 13일(금)부터 19일(목)까지 월드컵공원의 가장 높은 하늘공원에서 가을바람 따라 살랑이는 은빛 억새 물결을 만날 수 있는 제16회 서울억새축제가 열린다.

 올해 16회째를 맞이한 서울  억새축제는, 1년 중 단 한번 유일하게 밤 10시까지 연장하여 시민들이  서울의 야경을 보며 억새꽃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한다. 

 축제를 여는 7일 동안은 밤 10시까지 개방한다. 축제장은 월드컵공원 가운데 가장 높은 곳인 ‘하늘공원’으로 서울의 야경을 보며 억새꽃의 정취를 느낄 수 있어 해마다 관람객의 수가 늘고 있다. 

 <7일 동안 서울억새축제의 7가지 재미를 누리세요!>
  
 주말(금,토,일) 저녁6시 하늘공원 달빛무대에서는 포크송, 풍물놀이 등 70-80년대 추억의 음악여행 ‘달빛음악회’가 진행된다. 
 
  (주말) 10월 13일(금) 19시, 14일(토) 18시, 15일(일) 18시 주말저녁 총3회 걸쳐 진행되는 ‘달빛음악회’는 지난해 억새축제장에서 설문을 통한 시민들의 요청사항을 반영한 기획이다.   음악회는 재치 넘치는 MC 조영구의 사회로 시작하여 <그대 그리고 나>로 유명한 그룹 소리새, 각종 차트 상위권을 휩쓸었던 <기차와 소나무>의 이규석 등 7080 톱가수 15팀이 출연한다. 
  
  (평일) 10월 16일~19일(월~목) 19시 축제기간 중 평일 저녁에는 달빛무대가 영화관으로 변신하여 가족․환경 주제의 야외 영화 상영을 진행한다.       상영작은 <님아,그강을 건너지마오>, <바람계곡의 나우시카> 등 4편이다. 
 
 매일 저녁7시가 되면 하늘공원엔 빛이 켜지고, 밤 10시까지 억새밭 오솔길을 걸으며 흩날리는 억새풀 사이의 동화 속 주인공을 만날 수 있게 된다.  
    
 동물과 함께 행복한 공원, 월드컵공원에 살고 있는 야생 동․식물 20종과     공원사진사들이 기록한 ‘사색(思索,四色) 공원’ 사진전도 개최된다. 
    
 꼼지락 꼼지락 오감만족 서울억새축제. 매일 14시~18시 말린 억새를 활용한 액자 만들기 등 시민 참여형 무료 체험존이 운영된다. 
    
 니가 참 좋아! 빛나라 내인생. 사랑하는 사람에게 고백이 필요하다면, 억새축제장 포토존을 활용 하는 것도 방법이다.  억새밭을 걷다보면 로맨틱한 문구가 곳곳에 있어 갓 시작하는 연인, 30년 오랜 세월을 함께한 부부, 진한 우정을 나눈 친구들이 함께 촬영하며 시간을 기록할 수 있는 공간들이 준비되어있다.  

 억새축제장엔 억새만 있다? 아니! 가을 대표 꽃 코스모스와 해바라기도 만날 수 있다. 
    
 서울시 서부공원녹지사업소 김종근 소장은 “하늘과 맞닿은 아름다운 억새밭에서 가을의 정취를 즐기며 추억의 음악과 함께 일상의 피로감을 덜어낼 수 있도록 준비한 억새축제에 많은 시민들이 방문해서 억새꽃 축제를 즐기고 힐링하시길 바란다” 고 말했다.  서울억새축제 문의처 : 서부공원녹지사업소 공원여가과(300-5542)




배너